본문 바로가기
무진군의 물건 이야기

오픈캔버스(opencanvas) 역사속으로 사라지다...

by 무진군 2009. 6. 30.


 제작사인 portalgraphics사는 오캔에 대한 지원을 앞으로 하지 않겠다고 했다.(이전 포스팅 참조.)
 아마도 오캔의 새버전일 꺼라 생각한 무진군의 생각을 뒤집고 오캔은 더이상 안만들 듯 보입니다 4.5가 최후 버전.. 약속대로 6월 말 부터 시작 될꺼라는 베타테스팅이 참가 하기로 했습니다.(공지를 미루어 볼때.. 오캔을 안만든다 하진 않았지만, 영문판 홈페이지를 닫고 일어쪽도 이제 서포팅 정도만 유지를 할 거라 하는 걸로 보아.. 그렇게 짐작이 됩니다.)

 더군다나 새로운 툴이란 것이 9년간 유지를 해온 오캔이란 이름을 버리고 스케치 박스 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명명 된 것 역시 제목처럼 오캔은 이제 마지막 버전이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역사속으로 사라지겠군요.)


  새프로그램의 이름은 무려!!! Sketch box라는 툴로 이름이 완전히 바뀌어 등장 했군요..=ㅅ=;.. 일단 테스트판은.. 무려 영어 입니다.!!! (오호!?)
  사용환경은 꽤 단순 합니다만, 듀얼코어가 아니어도 괜찮습니다.^^ 무진군은 싱글 코어인데도 잘 돌고 있으니까요..^^;; 용량은 이전과 같이 무척 가볍습니다. 약 14메가 정도의 파일을 갖고 있고 실제 시판 될 때 역시 비슷한 용량일꺼라 생각합니다.(현재는 파일이 좀 중구 난방입니다.

 테스트판은 설치가 필요 없이 무설치 실행버전이기 때문에 맘편히 실행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문제는 오캔 보다 훨씬더 심플한 상황이라, 웹용 이미지프로그램이 아닐까 싶을 정도의 심플함을 보이고 있습니다.

레이어도 안보이고~ 툴 박스도 다 감춰져 있습니다.(메뉴는 보시는 바와 같이 영어, 풀다운 메뉴의 텍스트는 일어인 점이 눈에 띠는 군요. 다만 유니코드를 썼는지 글자가 깨지지는 않습니다.) 뭐 이것도 이후 바뀔 듯 합니다. 사실 QT버전이거든요 어찌 변할지는 모르겠지만 SAI의 강점인 커스텀 숏컷 기능이라던가 그런 것들이 들어가 유저 편의성을 도모 하지 않으면, 꽤 발릴꺼 같습니다. 스케치 박스라니까 오캔은 계속 유지 할지도 모르겠군요. 일단 오캔의 동영상 기능 등은 들어가지 않지 않을까 싶기도 합니다. 반응 속도가 오캔 보다는 싸이쪽이 더 빠르기 때문에, 그런 점들이 개선이 되어야 하지 않을까? 라는 생각이 듭니다.

 사용을 해봐야 겠지만, 당황스러운 모습에 딱 feel이 꽂히지 않습니다. 게다가 VC++로 적당히 때워 만든 걸로 공개 한 것도 맘에 들진 않습니다 아무리 preview 버전 이라고 하지만.. 말입니다. 제대로 된 베타 테스팅을 할려면 좀더 신경 써야 하지 않을까? 라는 생각이 문득 듭니다.. 무척 아꼈던 오캔이 이제는 사라진다는 분위기여서 좀 씁쓸 하기도 하네요...

 이후에도 계속 사용을 하게 된다면 소개글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막 다운받자 마자 첫인상만 쓰니 이것도 애매 하군요.



Copyright MUJIN(JeHyuk.Lee) ALL rights reserved.
단, 캡쳐 이미지 및 펌 동영상은 그 제작자에게 저작권이 있습니다.
이외에 허락 받지 않은 곳에서의 게시를 금합니다.
Posted by 무진군

댓글10

  • 드자이너김군 2009.06.30 18:30

    이런 툴도 있었군요. 김군도 한번 시도해 봐야 겠어요. 집에서 포토샵 쓰기는 좀 무겁습니다.ㅎ
    답글

    • 무진군 2009.06.30 18:48 신고

      저는 최대한 가벼운 툴 위주로 사용을 하는데 대부분은 편집툴이 아니라 painter툴입니다..=ㅅ=; 그러다 보니 사진 편집시에는 그닥 좋지는 않지요..(필터 같은 것도 없고, 있는 툴도 있지만, 레이어의 관리등은 역시 사진가게가 최고죠..)

  • 하늘누리 2009.06.30 22:22

    사용하시던 툴이 더이상 나오지 않는다니 아쉬우시겠어요~
    답글

  • 질문있습니다 2009.07.24 23:43

    아저도 좀 보내주세요 ktwon2@naver.com
    스케치박스나 오캔으로요,, 번호도 같이,
    답글

    • 무진군 2009.07.25 01:11 신고

      ^-^ 제가 말씀드린건 전부 쉐어웨어 입니다^^;.
      오캔은 정품으로 시리얼 번호를 구입해서 사용을 하고 있구요^^;.. 제 정품을 복제 해달라는 말씀은 아닌걸로 알겠습니다.. portalgraphics.net에서 데모버전 및 스케치 박스를 구하실 수 있습니다.(저도 역시 스케치 박스는 베타 테스터 이기 때문에 같습니다^^)

  • 지웅 2009.09.08 00:56

    오캔이 사라지면 정품 구매는 어디서 하는건가요.
    영문판이 안팔아 모드가 되었다는데, 그럼 영원이 어둠의 버젼으로 써야 되나요?-_-
    일판은 쓸수가 없는데..게다가 전 온니 4.5버젼 유저-_-;;;
    답글

    • 무진군 2009.09.08 01:51 신고

      아마 스케치 박스로 이전이 가능하지 않을까 싶습니다.(보상판매 형식으로).. 일단 더이상 오픈캔버스라는 상품명은 만들어 지지 않을 것이기에 "역사의 뒤안길" 이란게 맞을듯 하구요... 영문판은 현재로써는 애석하지만 구할 수 없을듯 합니다.. 다만 뭐 일판도 (내부를 뜯어고치면 가능은 하긴 합니다만..=ㅅ=;.. 이래저래 골치 아프긴 매한가지니.. 유니코드 모드의 스케치 박스가 발매 되면 어찌 될지 봐야 할듯 합니다.. 가격도 1000엔정도 저렴한 가격에 발매 될듯 하니 한번 그쪽으로 보심도 좋을듯 합니다.)

      오캔:6800엔(가격인하) 스케치 박스 *(5200엔)
      아마도 sai툴의 가격(5250엔)에 영향을 받은 듯 합니다.

  • 지웅 2009.09.08 09:36

    네.. 스케치 박스의 정발을 기대할수밖에 없는거군요-_-;;
    오캔보다 더 좋은 성능을 기대해봐야겠습니다+_+(그럼 질러야지)
    답변 감사드립니다^^
    답글

    • 무진군 2009.09.08 12:29 신고

      아 다시 오셨군요!!^^:.. 다시 댓글 달아 주셔서 감사 합니다..^^:.
      일단 스케치 박스가 영어를 내부적으로 지원할지는 두고 봐야 할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