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메라-Body

니콘 D7000은 Dust7000인가?..

by 무진군 2014. 1. 3.


결과적으로 보면 그것보다는 다른 문제 같습니다.


크리닝 직후 촬영한 사진 2013/12/31 3:28:56 센터 촬영 촬영 번호 5623번

AF 50mm f1.8D로 촬영이 되었으며, 이후 집에 돌아가면서 몇컷 촬영을 했습니다.


크리닝 직후 촬영한 사진 2013/12/31 5:13:51 센터 촬영 촬영 번호 5635번


 약2시간 후 12컷 촬영후 먼지 발생. CCD를 보니 단순 먼지가 아니라 셔터막에 의하여 번져 있는데, 마치 그느낌이 구리스 같군요..=ㅅ=;. 난감할 정도로 문제가 발생하니 D7000같은 경우는 그냥 최대 개방 사진이나 촬영을 해야 할 듯 합니다.

 플래쉬 때문에 사용하는 니콘 바디 인데... 난감한 상황 때문에 당황 스럽군요.. 여태 까지 있던 여러 먼지류가 대부분이 기름 같은 느낌, 입니다. 그렇다고 단지 오일이 튀는 느낌이 아니라, 구리스 같은 느낌이란건 난감하기 그지 없네요..


 전투형으로 쓰는 D7000이라고 생각하면 좋겠습니다만, 속이 쓰린건 어쩔 수 없군요. 스르륵에서 니콘 좌담회 후에 중고가 가방을 위해 이미지 회복에 힘을 써 봅시다. 라고 하는 모습에도 실망한 것도 있고, 조삼모사의 니콘에 대해서도 실망이 꽤 많습니다.

 어차피 도구이고 쓸만한 기능이 있으면, 이용하면 그만이긴 합니다만, Dust 7000에서 Dirty7000이 아닐까 싶다는 생각이 드는 건 왜인지. 니콘 D300s/700/D3x이후 니콘 바디의 QC가 엉망이던지 설계 미스 같은데, 그 문제가 현재 까지 이어지고 있다는 것은 아쉽기 그지 없네요.. D600/D610도 고려 상황이었으나 이런 모양새라면... 답이 없긴 합니다.

 플래쉬를 안쓰고 최대 개방근처로 촬영을 한다면 문제가 없겠으나,(행사 인물 촬영에는 플래쉬를 쓴다고 해도 크게 티가 안나긴 합니다.) 그렇다고 그것에 특화 된 것도 아니고.. 참 안타 깝네요.

 최근 펜탁스 K-3를 다시 재영입을 하였고, A/S수준도 높아 진듯 하고 바디의 퍼포먼스도 거의 만족스러운 단계 까지 올라갔기 때문에, 크롭 라인은 펜탁스가 담당하고 있습니다. 어쩔수 없이 양사가 바디를 쓰는 저로써는 비교 될 수 밖에 없네요.


날 밝으면 또 센터로 가야 할 듯 합니다.

센터 기사님들과 친분만 계속 쌓이는 군요.................=ㅅ=;.



Copyright MUJIN(JeHyuk.Lee) ALL rights reserved.
단, 캡쳐 이미지 및 펌 동영상은 그 제작자에게 저작권이 있습니다.
이외에 허락 받지 않은 곳에서의 게시를 금합니다.
Posted by 무진군

댓글0